닫기
/ 1470 byte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오늘 본 상품 0

없음

자동차 뉴스

자동차 시동 꺼짐 반복 발생해도 교환이나 환급은 미미

페이지 정보

조회 910회 작성일 2014-12-23 08:20 URL https://webdraw.kr/car/921

본문

자동차 운행 중 시동이 꺼지면 조향장치나 제동장치의 기능이 저하되어 운전자의 안전에 심각한 위협이 될 수 있다. 이러한 시동 꺼짐 사례가 지속해서 발생하고 있지만 교환이나 환급 등의 조치가 미진해 제도적인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 www.kca.go.kr )에 따르면 2010년부터 2013년까지 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자동차 시동 꺼짐’ 관련 사례는 총 702건에 이른다. 

 

702건을 분석한 결과, 국내 제작사의 경우 기아자동차가 243건으로 가장 많았고, 현대자동차 186건, 한국GM자동차 116건, 르노삼성자동차 79건, 쌍용자동차 14건 이었다.

 

수입차는 ‘BMW Group Korea’가 15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Volkswagen Korea’ 14건, ‘Mercedes-Benz Korea’ 9건, ‘Chrysler Korea’, ‘Jaguar Land Rover Korea’, 'Volvo Korea‘ 각 5건, ‘Audi Korea’, ‘Ford sales & Service Korea’ 각 4건 등의 순이었다.

 

세부모델별로는 국내 제작사의 경우 기아의 ‘쏘렌토R’이 69건, 현대의 ‘싼타페’ 52건, 르노삼성의 ‘SM3’ 39건 등으로 나타났다.

 

수입차는 Volkswagen의 ‘Passat’ 6건, BMW의 ‘Cooper’ 및 Mercedes-Benz의 ‘ML280’ 각 4건, Jaguar Land Rover의 ‘Range Rover’, Volkswagen의 ‘Golf’와 ‘Phaeton’ 각 3건 순이었다.

 

시동 꺼짐 현상이 최초 발생한 주행거리는 1만km미만이 202건(28.8%)으로 가장 많았으며, 1만km이상 2만km이하 96건(13.7%), 2만km이상 3만km미만 59건(8.4%)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시동 꺼짐 사례 702건 중 정비이력이 존재하는 483대에 대한 분석 결과, 총 수리횟수는 1,120회였으며, 정비 부위는 ‘전자계통’이 40.9%(458회)로 가장 많았고, ‘연료계통’ 32.7%(366회), ‘전기계통’ 18.2%(204회), ‘엔진계통’ 6.2%(70회) 등의 순이었다.

 

또한 시동꺼짐 사례자 128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해 보니, 최초로 시동 꺼짐이 발생한 시기는 ‘출고 2년 미만’이 56.2%(72건)로 가장 많았고, 발생 장소는 시내도로 및 고속도로 등 ‘도로' 주행 중 발생한 경우가 79.0%(101건)로 나타났다.

 

특히 조사대상의 60.2%(77건)가 ‘가속 시’ 시동 꺼짐을 경험했으며, 39.1%(50건)는 시동꺼짐으로 4회 이상 수리를 받았고, 36.0%(46건)는 수리기간이 3개월 이상 소요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46.1%(59건)는 수리 후에도 시동 꺼짐 현상이 개선되지 않았으나 전체 중 교환이나 환급을 받은 경우는 4.7%(6건)에 불과했다.

 

한국소비자원은 시동 꺼짐 현상으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하여 자동차 제조사와 수입사에 철저한 품질관리와 A/S의 개선을 요구하고, 정부에는 반복되는 시동꺼짐 등을 포함한 자동차 중대결함에 대해 피해보상이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소비자분쟁해결기준」을 개선할 것을 건의할 예정이다. 

출처: 한국소비자원
Total 3,043건 1 페이지
  • RSS
자동차 뉴스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3043 748 2018-08-08
3042 998 2018-07-10
3041 831 2018-07-09
3040 983 2018-06-15
3039 757 2018-06-14
3038 770 2018-06-12
3037 721 2018-06-08
3036 966 2018-05-27
3035 830 2018-05-16
3034 1264 2018-05-14
3033 1186 2018-05-13
3032 718 2018-05-09
3031 758 2018-05-05
3030 1162 2018-04-30
3029 870 2018-04-23
3028 797 2018-04-15
3027 865 2018-04-13
3026 994 2018-04-13
3025 803 2018-04-13
3024 930 2018-04-09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텀블러
  • 티스토리
CUSTOMER SERVICE CENTER
1688-7536
상호 : 웹드로우 대표 : 임경순 상담문의: 1688-7536 Fax: 02-6280-7535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임경순 이메일 : tcinfor@naver.com사업자등록번호 : 131-10-26579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구로-0330
주소 : 서울 구로구 디지털로31길 41 511-2 2호 (구로동, 이앤씨벤처드림타워6차)계좌번호 : 농협 528-02-268370 임경순
Copyright(C) 2001 WEBDRAW All rights reserved. Version 5.4.2.9(2020-10-07)
닫기
개인정보를 수집하는 항목
웹드로우(이하 '회사')는 별도의 회원가입 절차 없이 대부분의 컨텐츠에 자유롭게 접근할 수 있습니다. 회사는 홈페이지 제작 상담을 위하여 아래와 같은 신청페이지에서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 질문답변, 견적의뢰, 빠른상담, 상품구입
1) 고객상담시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범위
  1. 질문답변 필수 입력: 이름, 비밀번호, 연락처, 제목, 내용, 자동등록방지
  2. 질문답변 선택 입력: 이메일, 홈페이지, FTP 아이디/패스, 관리자 아이디/패스
  3. 견적의뢰 필수 입력: 이름, 비밀번호, 연락처, 페이지수, 예산규모, 홈페이지유형, 내용. 자동등록방지
  4. 견적의뢰 선택 입력: 이메일, 회사명, 팩스번호, 오픈예정일, 견적서확인, 참조홈페이지
2) 개인정보의 수집목적 및 이용목적
① 회사은 고객님께 최대한으로 최적화되고 맞춤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은 목적으로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1. 이름, 연락처은 고객상담의 기본 필수 요소입니다.
  2. 이메일, 연락처 : 고지사항 전달, 본인 의사 확인, 불만 처리 등 원활한 의사소통 경로의 확보, 새로운 서비스의 안내
  3. 그 외 선택항목 : 개인맞춤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자료
② 단, 이용자의 기본적 인권 침해의 우려가 있는 민감한 개인정보(인종 및 민족, 사상 및 신조, 출신지 및 본적지, 정치적 성향 및 범죄기록, 건강상태 및 성생활 등)는 수집하지 않습니다.
3) 개인정보의 보유기간 및 이용기간
① 귀하의 개인정보는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의 수집목적 또는 제공받은 목적이 달성되면 파기됩니다. 단, 관련법령의 규정에 의하여 다음과 같이 권리 의무 관계의 확인 등을 이유로 일정기간 보유하여야 할 필요가 있을 경우에는 일정기간 보유합니다.
  1. 계약 또는 청약철회 등에 관한 기록 : 5년
  2. 대금결제 및 재화등의 공급에 관한 기록 : 5년
  3. 소비자의 불만 또는 분쟁처리에 관한 기록 : 3년
② 귀하의 동의를 받아 보유하고 있는 거래정보 등을 귀하께서 열람을 요구하는 경우 은 지체없이 그 열람,확인 할 수 있도록 조치합니다.
4) 개인정보 파기절차 및 방법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원칙적으로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되면 지체 없이 파기합니다.
회사의 개인정보 파기절차 및 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1. 개인정보는 법률에 의한 경우가 아니고서는 보유되는 이외의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습니다.
  2. 종이에 출력된 개인정보는 분쇄기로 분쇄하거나 소각을 통하여 파기합니다.
  3. 전자적 파일 형태로 저장된 개인정보는 기록을 재생할 수 없는 기술적 방법을 사용하여 삭제합니다.